전체메뉴

무등일보 TV

[장성 삼서중학교 일일기자체험] 스마트농업 시대에 잘사는 농촌을 만들어요

입력 2021년 05월 14일(금) 15:37 수정 2021년 05월 25일(화) 16:09
전남도장성교육지원청 주최로 1일 기자체험에 나선 장성군 삼서중학교 학생기자단은 지난 14일 장성 삼서농협을 취재했다. 정수인(1년)강성주(1년)장동현(1년)기자


장성 삼서농협(조합장 이태영)이 삼서면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 스마트농업 시대에 맞는 새로운 소득 작목을 보급해 잘사는 농촌을 만들고 있다.

전남도장성교육지원청 주최로 1일 기자체험에 나선 장성삼서중학교 학생기자단은 지난 14일 장성 삼서농협을 취재했다.

장성 삼서면에 자리 잡은 삼서농협은 이태영 조합장외 24명의 직원이 근무를 하며 조합원 1천7338명과 농업인들에게 품질 좋은 농산물을 생산하고 수확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국방시설인 상무대가 인접한 이곳 농협은 군 급식에 지역 농산물(로컬푸드) 공급을 통해 농가소득을 올리는데 한 몫을 톡톡히 하고 있다.

삼서농협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0년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공모사업'에 전남에서 유일하게 선정되면서 지난달 28일 '군급식로컬푸드지원센터'를 새롭게 설립했다.

전남도장성교육지원청 주최로 1일 기자체험에 나선 장성군 삼서중학교 학생기자단은 지난 14일 장성 삼서농협을 취재했다. 정수인(1년)강성주(1년)장동현(1년)기자

농협은 지역 농가에서 생산한 배추 무우 양파 등 농사물을 수매해 이곳 센터에서 식자재를 전처리하거나 깐 양파, 절임배추 등의 반가공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로써 육군 최대 군사교육 시설인 상무대에 매년 32억 원 규모로 식재료를 납품하고 있는 군납조합으로 성장하고 있다.

뿐 만 아니라 타 조합의 급식 물량까지 확보해 총 50억 원 규모의 납품 계약 체결에 성공했다.

정광석 삼서농협 전무는 "지역 농가에서 수확한 신선하고 안전한 식재료를 공급받아 조합원들이 안정적인 소득 확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전국 잔디생산량의 약 60%를 차지하는 삼서면이 국내 최대생산지로서 농협은 잔디재배농가를 위해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직접판매시스템을 구축해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잔디유통센터를 통해 1등급 품질잔디에 대한 안정적 판매를 지원하는 등 소비자에게 저렴한 가격에 잔디를 공급하는 한편 조합원들은 판로 걱정 없이 오직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했기 때문이다.

아울러 이태영 조합장 취임 이후 농촌일력센터를 지난 2017년에 개소해 농업인의 인구감소와 농촌 고령화로 인한 일손 부족 해소를 위해 적극 활용하고 있다.

사과 적화작업과 포도 순치기에 많은 일손이 필요해 필용한 일용직원들이 다치면 치료 할 수 있는 보험공제도 필수적으로 가입해주고 있다.

이태영 조합장은 "50년의 역사를 가진 농협으로 조합원들의 농가소득 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조준영·백시윤·김나연·이지원기자


"조합원들의 삶의 질 향상에 최선 다하겠다"

이태영 장성 삼서농협 조합장

이태영 장성 삼서농협 조합장


"농민들과 소통하며 조합원들의 삶의질 향상에 적극 나서겠습니다"

전남도장성교육지원청 주최로 1일 기자체험에 나선 장성삼서중학교 학생기자단은 지난 14일 장성군 삼서면 삼서농협 조합장실에서 이태영 조합장을 만났다.

한우 100여 마리를 키우며 축산업에 종사한 이 조합장은 2015년 삼서농협 조합장으로 당선된 뒤 연임에 성공 삼서농협을 튼튼한 흑자농협으로 만드는데 큰 공을 세우고 있다.

학생기자단을 만난 이 조합장은 자신이 삼서중학교 3회졸업생이라고 밝히며 학교에 대한 자부심과 행복한 학교생활을 당부했다.

이 조합장은 "농사를 지으면서 농업인들 위해 일하고 싶어서 조합장으로 취임했다, 농협 직원들에게도 월급을 받고 일하지만 조합원들에게 봉사하는 마음을 갖고 근무를 하라고 강조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코로나의 어려움 속에 농가 피해를 최소화하고 농업인 이익에 보탬이 되는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상무대 군인들을 위해 군급식 로컬푸드를 통해 원물생산에서 반가공시설로 군납품이 이뤄져 군인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 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이동준·이정우·임선빈·한창조·이수환·김한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