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무등일보 TV

짚봉산 일대 59.6만㎡ 중앙2지구에 '개방형 공원'

입력 2021년 10월 20일(수) 15:48 수정 2021년 10월 21일(목) 16:09
지난해 중앙근린공원2지구 개발행위 특례사업 주민설명회 당시 공개된 사업계획서. 무등일보DB

광주 민간공원 특례사업지 가운데 중앙근린공원 2지구 정비사업은 열린공원에 방점이 찍혀있다. 서구 화정동 짚봉터널부터 남구 주월동에 위치한 국제양궁장 후면까지 이어진 59만6천674㎡ 녹지에 누구나 이용 가능한 광장·산책길·놀이터 등을 조성하는 것이 골자다.

민간사업자인 (주)호반건설은 공원 전체 면적 중 93.2%(55만6천387㎡)에 공원시설을, 나머지에는 734세대 규모의 공동주택을 건설한다는 계획이다.

남구 주월2동 봉주초등학교 앞 주월로를 따라 열린형태로 정비되는 공원시설의 주제는 너른마당. 가로로 길게 뻗은 공원에는 시니어를 위한 여가 힐링, 휴식공간인 락희(樂喜)마당, 자생꽃과 허브를 테마로하고 있는 꽃내음마루, 시민들의 문화생활을 위한 너른마당 진흥센터, 모험놀이터 등이 계획되어 있다.

특히 다랭이 마당에는 기존 주민들의 경작지를 활용해 시민참여형 정원을 제공, 자연을 되살리는 친환경 공원으로 조성하며, 과거 이곳 짚봉산에서 기우제를 지냈던 기록을 바탕으로 산에서 내려오는 빗물을 활용해 최대 300톤의 빗물 저장이 가능한 수체계 공원(물의 정원) 조성도 눈길을 끈다.

기존 짚봉산 산책로도 재정비해 숲길을 최대한 살린 테라피산책길도 만들어진다.

광주시와 민간사업자는 중앙2지구 정비사업을 통해 일대 기온이 3℃ 이상 하락할 것으로 전망하는 등 기후변화 대응 측면에서도 의미있는 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원 내 공동주택은 광주시체육회관 건너편 녹지에 들어선다. 지하 2층, 지상 28층 규모 6개 동 724세대로 잠정 결론났다. 이 중 70여 세대는 임대로 제공된다.

단지 내 역시 규모있는 숲속 산책로와 생활체육시설을 조성해 입주민 편의를 높일 계획이다. 휠체어, 유모차 등이 원활하게 오갈 수 있도록 무장애 디자인을 원칙으로 초미세먼지 측정기, 인공지능 폐쇄회로(CC)-TV, 수목정보시스템 등도 구축 할 계획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중앙근린공원 2지구는 일대에 거주하는 주민 누구나 손 쉽게 접근이 가능하도록 장애물을 없앤 완전 개방형 공원에 초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중앙2지구는 용도지역변경을 위한 광주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치고 있다. 소위원회에서 통과가 의결되면 교통, 경관, 검축 심의를 거쳐 최종 사업승인을 받게 된다. 행정절차와 병행해 감정평가를 완료하고, 중앙토지수용위원회에 수용재결을 진행중에 있다.

주현정기자 doit85@mdilbo.com